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선택


이스라엘 민족은 하나님의 선택을 받았지만 우상숭배로 인하여 원가지도 아끼지 않고 꺽으신 다는 말씀이 이루어졌다.


아들을 낳으면 나일강에 던졌던 노예살이에서 부르짖을 때 바다에 길을 내어 인도해 주신 그 사랑을 배반하고 처음 한 일이 우상숭배였다.


그 때 모세의 선택에 따른 레위 자손은 형제를, 친구를, 이웃을 ,우상숭배 했던 자들을 도륙하여 헌신하므로 축복을  받았다.


바벨론에 포로되어 잡혀간 청년들은 절 한 번만 하면 평안이 보장된 삶을 살 수 있었지만 뼈까지 부셔 먹는 사자굴을 선택했고, 극열히 타는 풀무불을 선택한 것은 하나님이 가장 미워하는 우상숭배를 거절하고 신앙의 절개를 지킴이었다.


예수님은 죄인들을 위하여 '말구유와 채찍과 찔림' 을 선택하셨다.


끝까지 사람을 우상 한다면...?

요한계시록 13:15 저가 권세를 받아 그 짐승의 우상에게 생기를 주어 그 짐승의 우상으로 말하게 하고 또 짐승의 우상에게 경배하지 아니하는 자는 몇이든지 다 죽이게 하더라.


선택은 자유다 그러나 책임은 자신의  몫이다.



  • ?
    등대지기 2018.04.11 09:47
    사랑은 약속과 책임이며 희생으로 나타나야한다
    주님을 사랑하는 자는 인간을 우상화 하지않는다
  • ?
    보아오 2018.04.11 20:16
    네가 좌하면 나는 우하리라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23 깨어야 할 때 7 마라나타 2018.04.17
» 선택 2 섬김이 2018.04.10
221 북한 지하교회 출신 김은진 사모 간증 5 Joshua 2018.04.08
220 부활절 한국에서, 펜스 미 부통령 감명 깊은 연설-감동 3 아멘정 2018.04.06
219 사랑하는 자여 내 영혼이 잘 됨 같이 3 보아오 2018.04.04
218 와우! 예레미야 70년_도서 후기 7 정진영 2018.04.01
217 [고난과 부활] 부활절 감사의 글- 나는 모태신앙 8 file 휘지니 2018.03.31
216 [고난과 부활] 감사의 글 6 file 감사집사 2018.03.30
215 [고난과 부활] 네가 죽어야 새 시대가 온다 9 Joshua 2018.03.29
214 미 혹 10 file 마라나타 2018.03.28
213 [고난과 부활] 명 품 6 file 사명자 2018.03.27
212 [고난과 부활] 다시 오실 나의 예수님을 기다리며. 6 은혜지기 2018.03.27
211 [고난과 부활] 부활절 감사의 글 6 file 등대지기 2018.03.27
210 [고난과 부활] 선지자 6 섬김이 2018.03.27
209 십자가를 강조하심 2 새일 2018.03.24
208 골라서 먹는다? 7 섬김이 2018.03.19
207 맨발천사 최춘선 가난한 자는 복이 있나니 3 새일 2018.03.10
206 주님, 제가 뭘 할까요?_ 도서 후기 3 정진영 2018.03.06
205 보혈의 능력을 취하라_ 도서 후기 4 정진영 2018.03.02
204 식어진 가슴에 불을 붙이라_도서후기 3 신헌국 2018.02.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
롤링배너1번 롤링배너2번 롤링배너3번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