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1:14) 주께서 어찌하여 사람으로 바다의 어족 같게 하시며 주권자 없는 곤충 같게 하시나이까

(1:15) 그가 낚시로 모두 취하며 그물로 잡으며 초망으로 모으고 인하여 기뻐하고 즐거워하여

(1:16) 그물에 제사하며 초망 앞에 분향하오니 이는 그것을 힘입어 소득이 풍부하고 식물이 풍성케 됨이니이다

(1:17) 그가 그물을 떨고는 연하여 늘 열국을 살륙함이 옳으니이까

  주님께서 잠잠히 계실 때에 어리석은 인간들은 혼란에 빠져 주권자 없는 곤충떼 같이 될 때에 북방의 세력이 낚시와 그물로 고기를 잡듯이 모든 사람을 다 자기의 사상과 세력으로써 모두 굴복을 시키려고 할 때에 북방은 그 무자비한 정책으로 열국을 침투하는 기회를 얻게 된다. 

  이것이 성도의 시련이라는 것이다. (14-17)


해와 공기가 어두워지는 흑암의 위력이 얼마나 대단한 것인지 지금 이 나라에 어리석은 인생들의 심령 상태를 보면 알 수 있다.

소위 대통령이라고 하는 자는 자기 형을 죽인 살인마를 솔직하고 예의 바르다고 하고, 언론들은 북괴의 살인마를 칭송하는데 여념이 없고, 심지어 리설주의 팬클럽까지 생긴다니 궤휼자들에게 사상과 정신을 송두리째 빼앗겨버린 모습이다.


지금 이 시간에도 북한 땅에는 정치범 수용소에 수 많은 사람들이 고통 받고 죽어가고 있고,

지하 성도들의 신음과 고통이 하늘에 사무치고 있으며,

이 자유 대한민국 땅에는 6.25사변 때 공산군에게 포로가 되어 잡혀간 군인들과 요인들의 가족의 아픔이 있고,

6.25사변 이 후에도 납북된 어부들과 여러 납북자 가족들의 고통이 지속되고 있지만 그들의 송환요구는 입밖에 꺼내보지도 않으며, 천안함 폭침, 연평도 포격 등 온갖 만행에 대해 사과하라는 말 한 마디 없던 자가 이 나라 대통령이라는 자이며, 인권 인권하지만 북한 땅에서 죽지 못해 살고 있는 우리 동포들의 인권에 대해서 일언반구의 말조차 들어 볼 수 없는데도 어리석은 인생들은 마치 좋은 세상이나 올 것 처럼 마음만 한껏 부풀어 있다.


낚시와 그물로 고기잡듯 보기 좋게 이 나라 어리석은 인생들의 정신을 노략질 해 가고 있다.

이제 멀지 않은 장래에 이어질 순서는 무엇인지 아는가?




  • ?
    섬김이 2018.05.06 15:04
    짐승들이 예의바르고 솔직하다고 하는자들은 자신들의 사상과 행실이 그들과 똑같어서 그런 말을 할수 있는것 입니다
  • ?
    은혜집사 2018.05.06 18:04
    이 나라 주권자들은 귀신(마귀)들이 되었다. 귀신은 눈에 잘 보이지 않는 영물이다. 그러나 이제 이것들이 육체로 움직이면서 저 북방귀신의 감화를 받아 명령하는데로 움직이는 인간 좀비(마귀)가 되어서 이 나라 백성들을 정신을 혼미케 하며 평화라는 거짓 것을 먹이면서 미쳐가게 하고 있다. 심판후에 평화가 온다고 성경은 말씀하고 있다.
  • ?
    섬김이 2018.05.06 21:14
    예레미야 51:7 바벨론은 여호와의 수중의 온 세계로 취케 하는 금잔이라 열방이 그 포도주를 마시고 인하여 미쳤도다
  • ?
    등대지기 2018.05.07 09:29
    내가 대회로 인하여 근심하는 자를 모으리니 그들은 네게 속한자라 너의 치욕이 그들에게 무거운 짐이 되었느니라 그 때에 내가 너를 괴롭게 하는 자를 다 벌하고 저는 자를 구원하며 쫒겨난 자를 모으며 온 세상에서 수욕 받은 자로 칭찬과 명성을 얻게 하리라 (습3:18~19)
    이 민족의 상황을 바라보며 낙심과 고통이지만 우리를 위로하시므로 신원하시는 하나님을 바라봅니다
  • ?
    아멘정 2018.05.07 18:38
    (슥 12:4) 여호와가 말하노라 그 날에 내가 모든 말을 쳐서 놀라게 하며 그 탄 자를 쳐서 미치게 하되 유다 족속은 내가 돌아보고 모든 국민의 말을 쳐서 눈이 멀게 하리니

    남북정상회담 뒤 김정은 호감도 급상승… 지나친 미화 경계해야
    김민우 기자승인 2018.05.04
    지난달 30일 MBC가 코리아리서치센터에 의뢰해 전국 성인 남녀 1,023명을 대상으로 29일부터 30일까지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도 긍정평가가 77.5%였다. (매우 신뢰 17.1%, 대체로 신뢰 60.5%) <표본 오차95% 신뢰수준에서 ±3.1%p, 응답률 12%>
  • ?
    거짓타도 2018.05.07 20:24
    1천여명 중에서 겨우 80여명이면 10%도 안되네요.
    그런데도 77.5%로 겉만 포장되었군요
    이딴 것을 마치 국민들이 굉장히 좋아하는 줄 착각하게 선전하는 언론이나 종북정권이나 다 거짓뿌랭이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0 自問해 봅시다! 4 새일 2018.05.12
69 [시사웹툰 - 윤서인의 조이라이드] "북쪽은 우리를 칠 수 없어" 2 마라나타 2018.05.07
» 낚시와 그물에 잡히는 고기 같이 남한 사람들 넋을 빼앗기고 있다. 6 보아오 2018.05.05
67 re : 초혼자들 (왕상 18:29) 7 새일 2018.05.03
66 초혼자들 5 보아오 2018.05.01
65 천안함 폭침에 관한 두 가지 질문 2 file Joshua 2018.04.01
64 십자가의 원리에 대하여 (사 53장) 1 새일 2018.03.30
63 주님 가신 길에 대하여 (사 53장) 3 새일 2018.03.30
62 해군 5형제 유해 담긴 美군함 발견 마라나타 2018.03.21
61 이슬람교의 무서운 실체를 좀 들어 보셔요 아멘정 2018.02.21
60 베네수엘라에 길을 묻자 3 file Joshua 2018.02.04
59 [전교조의 실체] 붉은 교실, 이곳이 적화의 산실이다! 아멘정 2018.01.31
58 이석기 - 6년 전 말대로 file Joshua 2018.01.21
57 (필독 요망) 학생인권조례 부작용 속출...가장 큰 피해자는 학생 1 마라나타 2018.01.11
56 안녕하세요?선교사님! 1 박성재 2017.11.22
55 사단의 야심작 동성애 새일 2017.11.13
54 교회 vs 악의 대연합, 영적전쟁! <이정훈 교수> 새일 2017.11.09
53 예수는 죽은 후에 부활한 것인가요? 마라나타 2017.10.20
52 게으른 사람과 게으름 3 새일 2017.09.22
51 그땐 왜 그랬을까? 새일 2017.09.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롤링배너1번 롤링배너2번 롤링배너3번





장